1.로고 관리
아래이미지는 로고이미지입니다.
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 해주세요.

 
2.메인이미지 관리
아래이미지들이 메인이미지입니다.
변경원하는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하거나 링크를 연결해주세요.
링크를 연결하고 싶지않다면 링크기입란에 #(샵기호)를 기입해주세요.

  • PC 메인1번이미지입니다.
  • 모바일 메인1번이미지입니다.
  • 3.메인 단일 이미지
    아래이미지들이 메인이미지입니다.
    변경원하는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해주세요.

  • PC 사용이미지입니다.
  • 4.메인 단일 이미지
    아래이미지들이 메인이미지입니다.
    변경원하는 이미지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이미지를 변경해주세요.

  • PC 사용이미지입니다.
  • 5.SNS 관리
    아래이미지들이 SNS입니다.
    링크를 연결할 아이콘에 마우스 오버하여 편집버튼클릭후, 속성탭에서 링크만 연결해주세요.
    링크를 연결하고 싶지않다면 링크기입란에 #(샵기호)를 기입해주세요(자동 사라집니다.)

  • Sustainable Insight

    제목

    버려지기 위해 존재하는 것을 만들어야 한다면?

    평점 0점  

    추천 추천하기

    내용


    누아믹은 작년 여름, 제품에 라벨을 달기 위해 사용하는 ‘끈’을 변경했습니다. 이미 대부분의 브랜드에서 사용하는 나일론/폴리 끈 대신 면 소재를 사용하고 있었지만 플라스틱으로 된 고리가 계속해서 마음에 걸렸습니다. 보유한 끈을 모두 소진하면 이 문제를 꼭 해결하고 싶었습니다. 많은 고민과 여러 시도 끝에 천연 면사와 생분해 가능한 고리소재로 변경하면서 쉽게 끊어져 달아나지 않으면서도 좀 더 지구를 위한 선택이 될 수 있겠다고 생각했습니다.


    이 ‘끈’은 옷을 구매하자마자 바로 잘라 버리기 때문에 대부분의 브랜드는 소재에 대해 크게 고민하지 않는 부분입니다. 하지만 ‘바로 버려지기 때문에’ 저희는 더욱 큰 고민을 하게 되었습니다. 버려지기 위해 존재하는 부분을 만드는 것은 저희에게 전혀 유쾌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. 그러나 꼭 필요한 부분이기에 어떻게 하면 잘 버려질 수 있을지, 버려지고 나서도 지구를 해치지 않을지 신경 쓸 수밖에 없었습니다.


    이렇게 브랜드 안에서의 지속 가능성을 최대한 높여갈 수 있도록 작은 부분들 까지도 계속해서 고민하고 바꾸어 나갈 것입니다.

    비밀번호
    수정

   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.